기부 스토리

Home
기부 스토리

경희대, 경기주택도시공사와 천원의 아침밥 협력해

페이지 정보

  • 작성일 : 2023-05-26
  • 조회 : 467회

본문

경희대, 경기주택도시공사와 천원의 아침밥 협력해


2023-05-24 교류/실천



1ae05cb1f414e85124870a3f23305105_1685083573_6175.jpg
경희대학교가 경기주택도시공사로부터 2천여만 원 상당의 경기미를 현물 후원 받았다. 이번 후원은 경희대가 진행하는 ‘천원의 아침밥’ 사업에 동참하는 한편 경기미 소비 촉진을 위해 진행됐다. 사진 왼쪽부터 한균태 총장, 경기주택도시공사 김세용 사장



천원의 아침밥 사업 지속성 위해 2천여만 원 상당의 경기미 후원

 

경희대가 경기주택도시공사로부터 2천여만 원 상당의 경기미를 현물 후원 받았다. 이 경기미는 경희대가 진행하는 ‘천원의 아침밥’ 사업에 활용된다. 경기주택도시공사는 이를 통해 경기미 소비 촉진과 대학생 건강 증진에 기여한다. 5월 22일(월) 국제캠퍼스 중앙도서관 대회의실에서 천원의 아침밥 현물 후원 전달식이 개최됐다. 전달식에는 한균태 총장, 김우식 학무부총장(국제), 황수현 미래혁신원 단장(국제), 경기주택도시공사 김세용 사장, 김병효 경영기획본부 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경희는 지난 3월부터 고물가 시대 대학생 식비 부담과 아침밥 결식률을 줄이기 위해 천원의 아침밥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천원의 아침밥 사업은 교내외에서 큰 관심을 받으며, 지속 가능성을 위한 도움이 이어지고 있다.

 

본격적인 전달식에 앞서 학생들과 천원의 아침밥을 함께 먹는 자리도 마련됐다. 이들은 재학생과 천원의 아침밥을 나눠 먹으며 진솔한 얘기를 나눴다. 학생들은 입 모아 “아침 일찍 일어나 밥을 먹으니 머리가 맑아지는 느낌이었다. 천원의 아침밥 사업이 지속되는 동안 계속 챙겨 먹을 계획”이라며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식사 이후에는 현물 후원 전달식이 진행됐다. 전달식에서는 기부의 의미와 학생에게 직접적인 도움을 주는 사업의 지속성에 대해 강조했다. 한균태 총장은 “이른 아침부터 경희대에 방문해주신 김세용 사장님을 비롯해 경기주택도시공사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 기부해주신 경기미로 오늘 아침밥을 지었는데 직접 먹어보니 밥맛이 좋다는 것을 체감할 수 있었다. 경기주택도시공사의 기부를 통해 많은 재학생이 직접적인 혜택을 받게됐다”며 “천원의 아침밥 사업을 지속적으로 유지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관심을 가져주시길 바란다. 이를 위해 경기주택도시공사와 대외협력체계를 구축해 우호 관계를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세용 사장은 "이른 아침이지만 경희대에 와서 좋은 밥을 먹을 수 있어 기쁜 마음"이라며 "두 달 전 천원의 아침밥 사업에 대해 알게 됐다. 중앙정부와 대학이 매칭돼 재원을 부담한다는 사실을 듣고 기업이 도움을 줄 방법은 없을까 고민하게 됐다. 그 고민 끝에 현물 기부를 결정하게 됐다. 앞으로도 경기도에서 발생한 이익을 의미 있게 쓸 기회를 지속해서 찾아볼 것"이라고 말했다.



1ae05cb1f414e85124870a3f23305105_1685083585_9787.jpg

전달식에 앞서 학생들과 천원의 아침밥을 함께 먹는 자리도 마련됐다. 이들은 재학생과 천원의 아침밥을 나눠 먹으며 진솔한 얘기를 나눴다.

 

 

 

 

 

 

 

 

글 김율립 yulrip@khu.ac.kr
사진 정병성 pr@khu.ac.kr

ⓒ 경희대학교 커뮤니케이션센터 communication@khu.ac.kr

X

문의하기

※ 기부내역은 기재하신 이메일로 발송됩니다.

기부하기
성명
생년월일
E-MAIL @
핸드폰번호 - -

현재 기부 내역은 ‘요청하기'를 통해 메일로 받아보실 수 있으며,
추 후 개선된 서비스를 통해 직접 ‘나의 기부내역 및 영수증 출력‘ 조회가
가능하도록 제작 중입니다.

개인정보취급방침

닫기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닫기
대외협력
모금사업
참여하기
기부 이야기
기부자 예우
알림마당
닫기

후원의 집

닫기